보도자료

Home > 알림 > 보도자료
좋아요 0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블로그 프린트

전남선관위, 조합장선거 관련 첫 신고 포상금 5,500만원 지급

작성일 : 2019-03-10 15:30

 전라남도선거관리위원회는 오는 3. 13. 실시하는 제2회 전국동시조합장선거와 관련하여 선거범죄 신고자 4명에게 총 5,510만원의 포상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하였다.


A씨는 후보자 E가 조합 직원들을 시켜 조합원 46명에게 총 207만원 상당의 명절선물 제건을 신고하고 이에 선관위가 조사 후 2019. 2월 검찰에 고발*한 건으로 A씨는 선관위로부터 포상금 1,910만원을 받게 되었다.


B씨는 후보자 F가 수지예산의 범위를 벗어나 임·직원 등 40명에게 416만원 상당의 음식물 제공 건을 신고하고 이에 선관위가 조사 후 2019. 2월 검찰에 고발한 건으로 B씨는 선관위로부터 포상금 1,100만원을 받게 되었다.


C씨는 후보자 G가 조합원에게 지지부탁과 함께 현금 100만원이 든 봉투를 제공하고, 다른 조합원에게도 돈 봉투를 제공하려 건을 신고하고 이에 선관위가 조사 후 2019. 2월 검찰에 고발한 건으로 C씨는 선관위로부터 포상금 2,000만원을 받게 되었다.


D씨는 후보자 H가 조합원에게 현금 30만원 제공 건을 신고하고 이에 선관위가 조사 후 2019. 2월 검찰에 고발한 건으로 D씨는 선관위로부터 포상금 500만원을 받게 되었다.


전남선관위는 조합장선거와 관련해 금품제공 등 기부행위를 한 후보자를 신고해 고발조치 함으로써 ‘돈 선거’ 근절에 공을 세운 선거범죄 신고자에게 포상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히며, 앞으로도 조합원뿐만 아니라 일반 국민들도 조합장선거에 관심을 가지고 적극 신고·제보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.

콘텐츠 만족도

평가하기